양수겸장이 보인다

K스포츠장기 | webmaster@ksportsjanggi.com | 입력 2017-10-26 15:45:22
  • 글자크기
  • -
  • +
  • 인쇄

[K스포츠장기= 편집부] 초에서 이기는 수가 숨어 있다. 2수만에 연장군으로 이기는 묘수 문제다.


< 문제도 >

- 초 선수 필승


 


 


 


- 풀이 수순


(1) 문제가 약간 어렵게 느껴질 수 있지만 자세히 보면 그렇지 않다. 연장군으로 이기는 문제이므로 먼저 포를 넘겨 장군을 부르는 수가 정답이다.


 


(2) 한사로 포를 취하면 차장 외통으로 지기 때문에 사를 25로 두는 수밖에 없다.


 


< 해답도 >

(3) 포를 넘겨 포장과 차장, 양수겸장으로 이기는 수가 간단하면서도 멋있는 묘수다. 숨어있는 양수겸장 수가 보인다면 초보에서 탈출했다고 볼 수 있다.


 


[저작권자ⓒ K스포츠장기. 무단전재-재배포 금지]

  • 카카오톡 보내기
  • 카카오스토리 보내기
  • 글자크기
  • +
  • -
  • 인쇄
  • 내용복사

[기사댓글]

헤드라인

묘수의세계

인문학으로 읽는 장기의 역사

more

많이본 기사

최신기보

more

장기칼럼

more

아카데미

more